포스코, 현대차
2017.10.17 화 22:49
> 뉴스 > 국내증시 > 증권시장
     
상장사 2분기 실적, 에너지·화학 '먹구름'
[0호] 2017년 06월 19일 (월) 14:15:05 백서원 기자 ron200@naver.com

상장사들의 실적 개선세가 올해 2분기에도 이어질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에너지와 화학 업종은 유가 하락 영향으로 부진한 실적 흐름을 탈 전망이다.

18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증권사 3곳 이상이 실적 추정치를 낸 코스피·코스닥 상장사 155곳의 2분기 영업이익 전망치는 413693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동기 대비 20.3% 증가한 것이다. 3개월 전에 나온 2분기 전망치보다도 5.7% 늘었다.

집계 대상 상장사들의 2분기 영업이익 전망치는 6개월 전에는 363533억원이었고 3개월 전에는 391555억원이었다.

업종별로는 정보기술(IT)·반도체 업종의 실적 전망치 상향 흐름이 가장 뚜렷했다. 반도체 업종의 2분기 영업이익 전망치는 3256억원, 디스플레이 업종은 9755억원으로 3개월 전보다 각각 29.6%26.9% 올라갔다. 지난해 동기 실적과 비교하면 각각 450.0%1049.6% 불어났다.

휴대전화 업종의 2분기 영업이익 전망치는 3개월 사이 20.0% 늘어난 13922억원이었다. 이는 지난해 2분기보다 60.4% 증가한 수준이다.

은행업종의 2분기 영업이익은 지난해 동기보다 14.8%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고 금속·광물(24.4%), 내구소비재(50.1%), 건설(30.6%)업종도 실적 개선이 기대되고 있다.

그러나 석유·가스 등 에너지 업종은 실적 추정치가 계속 하락하면서 지난해 동기보다 영업이익이 19.5% 감소할 것으로 나타났다. 화학과 자동차 업종도 지난해 동기 대비 영업이익이 각각 12.4%4.4% 줄 것으로 점쳐졌고 자동차부품(-11.6%), 호텔·레저(-18.2%) 업종도 부진할 것으로 예측됐다.

기업별로는 삼성전자의 영업이익 전망치가 평균 13631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60.4% 증가했다. 3개월 전 전망치(108814억원)와 비교해도 20.0% 늘어났다. SK하이닉스도 반도체 호황에 힘입어 영업이익 28714억원의 실적을 거둘 것으로 예상됐다. LG디스플레이의 영업이익은 작년 2분기의 20배가 넘는 8947억원으로 제시됐다.

POSCO(50.5%), KB금융(36.5%), LG전자(33.2%)2분기 영업익이 지난해 동기와 비교해 큰 폭으로 개선될 것으로 전망됐다.

반면 현대차의 2분기 영업익은 10.2% 감소한 15816억원으로 점쳐졌다.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의 한반도 배치 결정 이후 중국 시장의 부진과 전반적인 글로벌 판매 부진으로 실적 추정치가 계속 내려가고 있다. 에쓰오일(S-Oil)SK이노베이션 등 정유업체들은 유가 하락 부담으로 영업익이 각각 39.2%25.6% 줄 것으로 예측됐다.

삼성생명(-59.2%), 한국전력(-46.0%), 기아차(-17.3%), 현대모비스(-12.1%)2분기에 영업이익이 줄 것으로 예상됐다.

<Copyright ⓒ KSDAILY.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증권신문(http://www.ks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장 향하는 수사의
[10.11.(수) 아침신문 헤드라인
[10.11.(수) 신문 클리핑]지금
'적자 덫' 빠진 LG폰 사업, 체질
[속보] 법원, 박근혜 추가 구속영장
[인사]한국은행, 산업통상자원부, 조
LG디스플레이 중국공장 진출 막는 '
12일 주목된 공시
강경화 "한강, NYT 기고문 역사인
동원F&B, 더 맛있는살코기참치 ‘더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2-1 삼도빌딩 402호 | Tel 02-761-4282~3 | Fax 02-780-137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경호
회장: 권영우 | 부회장 송인보 김남훈 | 대표 국문호 | 주필 김흥업 | 고문 김원준, 윤충, 유우종, 황재하 | 편집국장 최남일 | 편집책임 홍석현
Copyright 2005 (주)한국증권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s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