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현대차
2017.10.17 화 22:49
> 뉴스 > 기업분석 > 코스피
     
[NH證]오리온, 하반기 성장 모멘텀 회복 전망
[0호] 2015년 06월 24일 (수) 08:39:07 양가을 기자 skfk92@naver.com

NH투자증권은 오리온에 대한 ‘매수’의견과 목표주가 150만원을 유지한다. 한국희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오리온의 주가는 전고점 대비 19% 하락했는데, 동종 섹터 평균 대비 초과 하락한 셈”이라며 “홈플러스 인수 관련 불확실성과 2분기 실적 관련 우려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핵심 이익 창출력 견고하여 매수 기회로 삼을 만하다”고 덧붙였다.
Ÿ
오리온의 2분기 연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5,984억원(전년대비 +6.1%)과 617억원(전년대비 +35.0%)으로 컨센서스를 충족시킬 전망이다. 국내 수익성 개선과 해외 성장성 회복이라는 방향성은 여전하다.

국내 제과 부문이 산업 성장 정체와 메르스 영향으로 역성장 지속할 것이지만, 효율성 개선 작업 결과 27%(전년대비)의 영업이익 증가도 예상된다. 중국 사업도 원화 기준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15%, 20% 성장하면서 일각의 실적 우려 불식시킬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Ÿ
하반기 관전포인트는 중국 성장 모멘텀의 강화와 국내 외형 회복 여부, 스포츠토토 사업 종료 후 현금 활용 방안 등이다. 중국 사업의 경우 하반기에 신규 브랜드 및 카테고리 론칭이 집중되어 있어 상반기 대비 높은 성장률이 기대된다. 수익성 높은 전통 채널로의 확장은 계획대로 진행되고 있어 외형 성장 대비 높은 이익 성장 달성이 전망된다.

국내 제과 산업의 볼륨 성장 정체는 구조적으로 계속될 것이어서 동사의 국내 사업 또한 큰 폭의 외형 회복 기대는 어렵다. 다만 당분간 이익의 질 개선 트렌드는 계속될 것이다. 스포츠토토 위탁 운영이 6월로 종료될 가능성이 높아, 이후 새로운 제품군이나 브랜드 추가 여력 생기면 점진적인 회복이 가능할 것이다. 몇 가지 불확실성에 따른 주가 약세를 매수 기회로 삼을만하다.
 

<Copyright ⓒ KSDAILY.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가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증권신문(http://www.ks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장 향하는 수사의
[10.11.(수) 아침신문 헤드라인
[10.11.(수) 신문 클리핑]지금
'적자 덫' 빠진 LG폰 사업, 체질
[속보] 법원, 박근혜 추가 구속영장
[인사]한국은행, 산업통상자원부, 조
LG디스플레이 중국공장 진출 막는 '
12일 주목된 공시
강경화 "한강, NYT 기고문 역사인
동원F&B, 더 맛있는살코기참치 ‘더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12-1 삼도빌딩 402호 | Tel 02-761-4282~3 | Fax 02-780-137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경호
회장: 권영우 | 부회장 송인보 김남훈 | 대표 국문호 | 주필 김흥업 | 고문 김원준, 윤충, 유우종, 황재하 | 편집국장 최남일 | 편집책임 홍석현
Copyright 2005 (주)한국증권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sdaily.co.kr